사진=카카오 제공

카카오는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카카오스토리를 통해 '스토리텔러' 콘텐츠를 새롭게 선보인다고 25일 밝혔다.
스토리텔러는 일상의 이야기를 자신만의 시선으로 특별하게 풀어내고 있는 카카오스토리 이용자를 의미한다. 카카오는 요리, 여행, 사진, 육아 등 다양한 주제별로 총 16명의 스토리텔러를 선정했다.

스토리텔러의 콘텐츠는 카카오스토리 더보기 탭에 신설된 특별 메뉴와 이용자 프로필에 노출되는 스토리텔러 뱃지를 통해 볼 수 있다. 카카오스토리 이용자는 원하는 스토리텔러의 콘텐츠만 구독해 볼 수도 있다. 카카오스토리 버전 4.1.0으로 업데이트 후 이용 가능하다.

카카오는 "카카오스토리 이용자들이 양질의 콘텐츠를 더욱 쉽게 만나볼 수 있도록 스토리텔러 콘텐츠를 새롭게 선보였다"며 "향후 스토리텔러 인원을 확장하고 카카오스토리 콘텐츠를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hotimpact@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