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변성현 기자 ] 방송인 현주엽이 25일 오후 서울 장충동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XTM 'REBOUND(리바운드)'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산이, 하하, 주석, 정진운, 이승준, 이동준, 김승현, 현주엽, 박광재, 안희욱이 출연하는 'REBOUND'는 총 상금 1억이 걸린 국내 최초 스트릿볼 서바이벌로 오는 29일 첫 방송 예정이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