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빈 롯데 회장 "새 롯데·좋은 기업으로 거듭날 것"

입력 2016-10-25 10:38 수정 2016-10-25 10:38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사진)은 25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검찰 수사 관련 사과 및 경영 쇄신안 발표문을 통해 "국민의 기대와 사회적 가치에 부합하는 새 롯데로 거듭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했다.

그는 "경영권 분쟁이 마무리 되지 않은 상황에서 최근 검찰 수사로 다시 심려를 끼쳐드린 점 깊이 사과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와 함께 롯데그룹의 도덕성과 투명성을 강화하고 경영 패러다임 전환을 통해 양적 성장이 아닌 질적 성장을 추구하는 기업이 되겠다는 내용을 골자로 한 혁신안을 발표했다.

혁신안은 준법경영위원회 신설, 질적 성장 중심으로 경영 패러다임전환, 정책본부 축소개편, 계열사 책임경영 확대, 호텔롯데 상장·지주사 전환 추진을 통한 지배구조 재건, 지속적인 투자 및 고용을 바탕으로 한 국가 경제 기여 등을 담았다.

그는 "(롯데가) 외형 확대에 치중해왔으나 이런 목표를 조정하고자 한다"며 "질적 성장으로 전환해 국민 기대와 사회적 가치를 우선하는 좋은 기업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고 말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