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이 24일 사물인터넷(IoT) 서비스와 연동된 스마트홈 기기를 살 때마다 5500원씩 내면 스마트홈 서비스 사용료를 무기한 면제해주는 제도를 선보였다.

기존에는 전용 전기플러그와 가스차단기, 출입문 열림감지 센서 등 스마트홈 기기를 사면 통신사에 매달 1만원 안팎의 사용료를 내야 했는데 이를 없앤 것이다.

이정호 기자 dolph@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