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은행, 칠곡경북대병원과 지진피해 입은 경주에서 의료봉사

입력 2016-10-21 17:37 수정 2016-10-21 17:37


대구은행의 DGB동행봉사단과 칠곡경북대병원 의료진은 21일 지진피해를 입은 경북 경주시 내남면 주민들을 찾아가 의료봉사활동 을 실시했다.

내과, 신경과, 재활의학과, 가정의학과 등 칠곡경북대학교병원 의료진 30여명은 경주시 용장1리 마을회관에서 농촌 어르신 300여명들을 진료해 부상 여부와 지진 스트레스로 지병 등이 악화되지 않았는지 등을 살폈다. 대구은행 임직원 자원봉사자들은 의료진의 진료 활동을 지원했다. 이번 봉사활동은 DGB대구은행과 칠곡경북대병원이 공동으로 추진중인 ‘내고향사랑 의료지원사업’ 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이현일 기자 hiunea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