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슬픈 '경찰의 날'

입력 2016-10-21 18:00 수정 2016-10-22 01:57

지면 지면정보

2016-10-22A1면

경찰 간부들이 21일 ‘경찰의 날’을 맞아 서울 서대문구 미근동 경찰청 앞 경찰기념공원에서 순직 경찰관에 대한 묵념을 하고 있다. 지난 19일 폭행사건을 조사하기 위해 현장에 출동했다가 사제 총에 맞아 숨진 김창호 경감을 애도하는 뜻에서 가슴에 검은색 근조 리본을 달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