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인 김미화 씨 명예훼손…"변희재, 1300만원 물어줘라"

입력 2016-10-21 18:01 수정 2016-10-21 18:01

지면 지면정보

2016-10-22A27면

‘보수논객’ 변희재 씨(42)가 유명 방송인 김미화 씨(52)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1300만원의 손해배상금을 물어주게 됐다.

서울중앙지방법원 민사항소3부(부장판사 박관근)는 21일 김씨가 변씨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 소송의 파기환송심에서 “변씨와 미디어실크에이치제이가 김씨에게 총 1300만원을 지급하라”고 판결했다.

이상엽 기자 ls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