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안종범 수석 "미르·K스포츠 순수한 자발적 모금"

입력 2016-10-21 11:34 수정 2016-10-21 11:34
청와대 안종범 정책조정수석은 21일 미르·K스포츠재단 모금에 권력 실세가 개입됐다는 의혹에 대해 "순수한 자발적 모금이었다"고 말했다.

안 수석은 이날 국회 운영위 국정감사에서 "대기업에 투자하라고 한 적은 없으며, 재단에 모금이 되는 상황에서 이승철 전경련 부회장이 저에게 얘기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안 수석은 "최순실씨가 대통령 연설문을 고치는 게 취미라는 증언이 맞느냐"는 질문에는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면서 "최씨를 알지 못한다"고 답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