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리테일은 편의점 GS25가 21일 햅쌀 수확 시기에 맞춰 '햅쌀도시락'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신제품은 다음달까지 한정으로 판매한다.

햅쌀도시락은 밥의 중량을 기존 제품보다 10% 늘려 밥맛을 충분히 느낄 수 있도록 기획했다. 반찬은 그릴불고기, 치킨가라아게, 오리주물럭, 도라지구이, 계란말이, 콩나물볶음, 고추잎나물, 총알새송이버섯볶음, 볶음김치 등 총 9종류를 담았다. 가격은 4000원이다.

또한 GS25는 11월부터 판매하는 모든 도시락, 김밥, 주먹밥에 사용되는 밥을 올해 수확한 햅쌀로 지어 사용한다는 방침이다. 햅쌀을 사용한 먹거리 상품에는 햅쌀사용 스티커를 붙여 고객들에게 햅쌀로 지은 밥으로 만들었다는 것을 알린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