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네트웍스㈜ 워커힐은 노사정 상생 협약과 사내하도급 근로자 근로조건 준수 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협약 체결은 노사가 상호 존중하고 배려하는 상생의 노사관계를 구축하기 위한 조치라고 전했다. 또한 사내하도급 근로자의 고용안정 및 근로조건을 개선하고 기업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서란 설명이다.

박상규 SK네트웍스㈜ 워커힐 총괄은 "사내하도급 근로조건 및 근로자 보호를 위한 환경 조성에 더욱 관심을 가질 것"이라며 "면세점 유치 등을 통해 지속적 고용창출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