존 케리 국무장관 "사드 빨리 한국에 배치할 것"

입력 2016-10-20 06:32 수정 2016-10-20 06:32
미국의 존 케리 국무장관과 애슈턴 카터 국방장관은 19일 흔들림 없는 확장억제 제공 등 한국에 대한 확고한 방위 약속을 재천명했다. 두 장관은 이날 워싱턴DC 미 국무부에서 열린 한미 외교·국방장관(2+2) 회의 모두발언에서 이같이 밝혔다.

케리 장관은 "북한의 최근 핵실험과 반복된 탄도미사일 발사 시험은 역내 안정을 해치는 위협일 뿐만 아니라 유엔 안보리 결의를 노골적으로 위반하는 또 하나의 사례" 라면서 "미국이 우리 자신을 방어하고, 또 한국을 포함해 동맹들에 약속한 안보 공약을 준수하는 데 필요한 모든 조치를 다할 것이라는 데는 의심의 여지가 없다"고 말했다.

케리 장관은 이어 "우리는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사드)를 가능한 한 빨리 한국에 배치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