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은 20일 서울 성수동에 있는 위드미 본점에서 ‘캐시백 서비스 시연 행사’를 열었다. 우리은행은 국내 은행 최초로 위드미 편의점과 제휴해 이날부터 소액 현금 인출 시범 서비스를 실시한다. 이광구 우리은행장(왼쪽 두 번째)이 박세춘 금융감독원 부원장(네 번째), 윤명규 이마트위드미 대표(다섯 번째)와 기념촬영하고 있다. 우리은행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