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해복구에 써달라"…아이에스동서, 1억 성금

입력 2016-10-20 18:22 수정 2016-10-21 02:55

지면 지면정보

2016-10-21A30면

허석헌 아이에스동서 부사장(오른쪽)이 20일 박천동 울산 북구청장(가운데)에게 수해복구 성 금 1억원을 전달했다. 울산 북구 제공

종합 건설업체인 아이에스동서(회장 권혁운)가 태풍 차바로 피해를 입은 울산 북구에 성금 1억원을 기탁했다. 허석헌 아이에스동서 부사장은 20일 수해복구 성금 1억원을 박천동 울산 북구청장에게 전달했다. 이 회사는 지난 5일부터 대형 중장비를 동원해 수해를 입은 북구 지역 주택에 대한 실내외 보수작업도 지원했다. 아이에스동서는 2014년 울산 북구 호계·매곡지구에 ‘드림 인 시티 에일린의 뜰’ 아파트 2462가구를 공급했다.

울산=하인식 기자 hai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