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이 영어교육업체 YBM넷, 스터디맥스와 협약을 맺고 모바일 외국어 학습을 위한 ‘T마스터’ 서비스를 20일 출시했다. T마스터 앱(응용프로그램)을 설치하면 토익, 영어회화 등의 콘텐츠를 이용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데이터 부담을 줄여주는 별도 요금 상품도 선보였다. ‘T마스터 YBM’ ‘T마스터 스피킹맥스’ 등의 상품으로 토익 또는 회화 콘텐츠를 월 1만98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월 2만2000원을 내는 ‘T마스터 영어 패키지’는 매일 1기가바이트(GB)씩 전용 데이터를 제공한다. 이와 함께 14만2000원 상당의 영어교육 콘텐츠를 이용할 수 있다.

안정락 기자 jra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