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진석 새누리당 원내대표 "법인세 인상은 국민 증세"

입력 2016-10-20 19:04 수정 2016-10-21 04:01

지면 지면정보

2016-10-21A6면

정가 브리핑
정진석 새누리당 원내대표(사진)는 20일 “법인세 인상은 국민 증세”라며 “직장인 연봉 삭감과 물가 상승으로 이어질 수 있다”고 말했다. 정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법인세 부담이 늘어난 기업은 인건비를 줄이거나 물건값을 올려 세 부담을 종업원과 소비자에게 전가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정세균 국회의장이 SNS에 ‘2017년 예산안은 여야가 합의해 처리하는 것이 정상이고 지향해야 할 목표’라고 밝힌 것을 인용하며 “정 의장이 국민 앞에 한 말 그대로 실천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채연 기자 why29@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 현대판 튤립 투기이며 화폐로 인정받지 못할 것 782명 59%
  • 결제·지급 수단으로 인정받아 은행 대체할 것 534명 41%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