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생명, 아리산마을 직거래장터

입력 2016-10-20 17:57 수정 2016-10-21 03:14

지면 지면정보

2016-10-21A32면

한화생명은 20일 서울 여의도 63빌딩 앞마당에서 2008년부터 자매결연을 맺어온 충남 청양군 아산리마을과 함께 직거래 장터를 열어 햅쌀, 밤, 고구마, 된장 등을 판매했다. 차남규 한화생명 사장(가운데)이 자매결연마을 주민들과 농산물을 들어 보이고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259명 36%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455명 6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