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현 "최순실 의혹, 수사하면 될 일…정치공세 말라"

입력 2016-10-20 14:35 수정 2016-10-20 14:36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는 청와대 비선 실세로 알려진 최순실씨(최서원으로 개명) 의혹과 관련해 "검찰이 수사해서 판정할 것"이라며 "수사를 좀 지켜보자"고 말했다.

이 대표는 20일 강원도 춘천에서 도당 관계자들을 상대로 한 안보특강 이후 취재진과 만나 "엄정하게 수사해 문제가 있으면 처벌받아야 하고, 문제가 없으면 정치적·정략적 공세는 자제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그러면서 "법치국가니까 지금 그 사람들 수사받는 것을 누가 방해하고 못하게 하느냐"고 반문했다.

그는 특히 지난 2003년 뇌물수수 혐의 등으로 구속됐으나 올 초 무죄 판결을 받은 국민의당 박지원 비상대책위원장 겸 원내대표를 거명하며 "박 대표처럼 무죄 판결을 받으니 대표도 하고 원내대표도 하지 않느냐. 의혹 제기 받으면 다 사퇴하느냐"고 거듭 강조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