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진주실크 미국 뉴욕에 매장 낸다

입력 2016-10-19 18:43 수정 2016-10-20 02:02

지면 지면정보

2016-10-20A30면

경남 진주시는 미국 뉴욕 맨해튼 패션거리에 진주실크 판매전시장을 개설한다고 19일 발표했다.

이창희 진주시장은 지난해 진주실크 해외시장 개척을 위해 뉴욕을 방문한 자리에서 맨해튼에 있는 보타니 매장과 전시장 개설 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개장식은 이 시장과 김기환 뉴욕 총영사, KOTRA 관계자와 현지 바이어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일 열린다.

진주 출신 사업가인 공영철 씨가 대표를 맡고 있는 보타니는 섬유원단 수입 판매 전문업체다.

시는 뉴욕 패션 거리에 전시장이 입점함에 따라 진주실크 제품의 세계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진주=김해연 기자 haykim@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259명 36%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455명 6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