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 참전용사 찾은 한국 국방장관

입력 2016-10-19 18:04 수정 2016-10-20 02:06

지면 지면정보

2016-10-20A1면

한국과 미국이 19일(현지시간)부터 이틀 동안 워싱턴DC에서 양국 외교·국방장관이 참석하는 ‘2+2 회의’를 열어 북한의 핵·미사일 도발 대응책을 논의한다. 한민구 국방부 장관(왼쪽)과 윤병세 외교부 장관(한 장관 뒤)이 18일 한국전쟁 참전용사 기념공원을 찾아 참전용사들과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