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의 올 3분기 국내총생산(GDP)이 6.7%로 집계됐다.

19일 중국 국가통계국은 지난 3분기 국내총생산(GDP)이 전년 동기 대비 6.7%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올해 1, 2분기와 같은 수준으로 올해 평균 GDP 성장률은 6.7%를 기록했다.

중국 정부의 목표치 6.5~7.0%, 전문가들의 전망치 6.7%에도 부합했다.

조아라 한경닷컴 기자 rrang123@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