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규어코리아는 상시 사륜구동(AWD) 시스템이 적용된 모델을 비롯해 총 7가지로 라인업을 구성한 2017년형 'XE'를 공식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재규어코리아에 따르면 XE는 역대 재규어의 세단 중 가장 가볍고 가장 강성이 높으면서 가장 에어로다이내믹한 구조로 설계된 프리미엄 스포츠 세단이다.

이번에 라인업에 추가된 XE AWD는 악조건의 날씨와 미끄러운 도로 상황에서도 안정성을 제공하며, 역동적인 주행 성능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브랜드 전용 T맵 어플리케이션도 탑재했다. 완벽하게 호환된 T맵은 인컨트롤 앱 기능을 통해 구동된다. 스마트폰으로 자동 업데이트가 진행된다.

가격은 4990만∼7430만원이다.

안혜원 한경닷컴 기자 anhw@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