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다스에셋자산운용은 재간접펀드인 '마이다스 밸런스마스터'를 NH농협은행에서 판매한다고 17일 밝혔다.

이 상품은 채권혼합형과 롱숏, 공모주, 국내외 채권형 등 다양한 전략의 펀드들에 분산 투자하는 것으로, 중위험·중수익을 추구한다.

회사 관계자는 "중위험·중수익형 펀드 위주로만 분산투자하는 게 특징"이라며 "일반적인 재간접 또는 단일 중위험·중수익펀드에 비해 위험은 낮추면서도 안정적인 성과를 올릴 수 있다"고 설명했다.

권민경 한경닷컴 기자 kyou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