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청, 중소·중견 지원 위해 경기도와 업무협약 맺어

입력 2016-10-17 14:15 수정 2016-10-17 14:17
중소기업청이 경기지역 중소·중견기업 수출증진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 17일 경기도와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은 경기지역 중소·중견기업의 경쟁력을 높이고 수출을 활성화하기 위해 이뤄졌다. 국내 중소·중견기업 중 약 22%가 경기지역에 집중돼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중기청과 경기도는 R&D 특화센터를 운영하고 산학연협력 R&D 매칭자금을 확보해 중소·중견기업의 기술경쟁력을 높이는 데 힘쓰기로 했다. 또한 내수기업을 수출기업화하고, 중소기업의 우수상품을 해외전시회를 통해 세계시장에 알리는 데 함께 노력하기로 했다.

경기도주식회사 출자와 운영에도 상호협력할 예정이다. 중소기업 핵심인력이 오랜 기간 재직할 수 있도록 돕고 인력난을 해소하는 데도 힘을 모으기로 했다. 유망 창업기업을 키워내 창조경제 생태계를 조성하며, 특성화시장 활성화, 소상공인 협동조합 지원을 통해 소상공인을 육성할 계획이다.

주영섭 중소기업청장은 “이번 업무협약이 계기가 돼 경기지역 중소·중견기업이 지역경제를 발전시킬 것을 기대한다”며 “지역경제발전을 위해 중소기업청의 인적·물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 밝혔다.

이우상 기자 ido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