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멱살 논란' 한선교 의원 기소 의견으로 검찰 송치

입력 2016-10-17 18:14 수정 2016-10-18 05:07

지면 지면정보

2016-10-18A29면

국회의장을 경호하는 경찰관의 멱살을 잡은 한선교 새누리당 의원이 검찰에 송치된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한 의원을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18일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라고 17일 밝혔다.

한 의원은 지난달 1일 정세균 국회의장의 20대 정기국회 개회사에 항의하기 위해 의장실을 찾았다가 경호원 A씨의 멱살을 잡은 혐의를 받고 있다. 전·현직 경찰관 353명은 지난달 5일 한 의원을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고발했다. 공무집행방해죄는 친고죄나 반의사불벌죄가 아니기 때문에 피해자 의사에 상관없이 경찰이 혐의를 포착하면 수사해 처벌할 수 있다. 이 사건은 정치인 수사를 담당하는 서울 남부지방검찰청 형사6부(부장검사 강정석)가 맡을 예정이다.

황정환 기자 ju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