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서울서 투자설명회 연다

입력 2016-10-17 18:26 수정 2016-10-18 00:49

지면 지면정보

2016-10-18A28면

24일 롯데호텔
충남 당진시는 오는 24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국내외 기업인과 투자자 등 300여명을 초청해 투자유치 설명회를 연다.

시는 교통과 물류, 항만, 산업단지 등 기업하기 좋은 입지 여건과 인프라를 소개할 예정이다.

투자 대상지는 석문·고대·부곡 국가산업단지 등을 포함해 모두 15곳(3403만㎡)에 이른다. 물류 운송 인프라가 잘 구축된 것을 강점으로 내세운다. 2000년 서해대교 개통으로 수도권과 1시간대 교통망을 갖췄다.

당진항은 연간 25% 이상의 항만 물동량 증가로 전국에서 증가율 1위다.

공장 수는 2004년 273개에서 지난 6월 말 778개로 늘었고, 인구 수는 2005년 12만명에서 지난 9월 17만명으로 증가했다.

당진=임호범 기자 lh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