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인디지털이 하이패스 단말기 신제품(모델명 파인패스 AP700·사진)을 내놨다. 신제품은 기존 하이패스에서 사용하던 일반 플라스틱 카드 대신 SIM 카드를 꽂을 수 있다. 카드사에서 발급받은 SIM 카드를 제품 카드 슬롯에 꽂기만 하면 된다. 직경 54㎜, 두께 11㎜, 무게 30g으로 작고 가벼워 운전자의 시야 방해를 최소화했다.

고성능RF 통신 방식을 이용해 성공률을 99.6%까지 높여 선팅을 진하게 한 차량도 오류 없이 톨게이트를 통과할 수 있다. 배터리 대신 유선 방식을 적용해 전원이 꺼지는 걱정을 할 필요도 없다.

이우상 기자 ido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