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심위 "홈쇼핑, 1+1 상품 정확한 단일 가격 밝혀야"

입력 2016-10-17 15:27 수정 2016-10-17 15:36
앞으로 홈쇼핑 방송에서 본품에 덧붙여 파는 ’1+1‘ 제품의 개별 가격도 알 수 있게 됐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방심위)는 ‘상품소개 및 판매방송 심의에 관한 규정’을 일부 개정해 각각의 단품 가격도 알려야 하는 것으로 보완했다고 17일 밝혔다.

그동안 홈쇼핑에서 본 상품과 추가 구성품을 합한 가격만 방송돼 소비자들은 상품 가격이 적절한 지 판단하기 어려웠다. 또 적립금이나 마일리지 제공을 현금할인 혜택을 주는 것처럼 방송하는 것도 제재 대상이 된다.

고은빛 기자 silverligh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