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일호 "경제 회복 제한적…철도 노조 파업 즉각 중단해야"

입력 2016-10-17 14:59 수정 2016-10-17 15:21
유일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7일 "성과연봉제 등을 이유로 파업을 지속하고 있는 철도 등 일부 노조는 파업을 즉각 중단해야 한다"고 말했다.

유 부총리는 이날 간부회의를 주재하면서 현재 경제를 "엄중한 상황"이라고 표현했다. 그는 "최근 수출 등 실물경제 전반의 회복세가 제한적이고 여러 가지 대내외 여건도 매우 좋지 않다"며 노조의 파업 중단과 일터 복귀를 촉구했다.

이어 "성과연봉제는 공공부문 개혁의 핵심 과제로, 국민께 질 높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라며 "공정하고 객관적인 성과평가시스템이 마련되도록 성과연봉제에 대한 독려와 지원을 계속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