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국내영업본부장에 이광국 부사장 승진 발령

입력 2016-10-14 21:12 수정 2016-10-14 21:24

지면 지면정보

2016-10-15A13면

현대자동차그룹은 14일 이광국 현대차 워싱턴사무소장(전무·53·사진)을 부사장으로 승진 발령하고 국내영업본부장에 임명했다. 이 부사장은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 대표도 함께 맡는다. 연세대 경영학과를 졸업한 이 부사장은 현대차 수출지원실장과 브랜드전략팀장, 해외정책팀장 등을 거쳤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글로벌 감각과 리더십을 갖춘 인사를 국내영업본부장에 임명해 급변하는 국내 자동차 시장에서 대응력을 강화하기 위한 것”이라며 “이번 인사를 통해 부진에 빠진 내수시장 회복에 나설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그간 국내영업본부를 이끈 곽진 부사장은 자문으로 위촉됐다.

장창민 기자 cmj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