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최경주 사장>

미래에셋자산운용은 최경주 현 미래에셋증권 WM부문 사장을 리테일·연금 마케팅 총괄 대표로 선임했다고 14일 발표했다.

최 신임 대표는 미래에셋운용 마케팅본부장을 시작으로 미래에셋증권 금융상품영업본부장, 퇴직연금컨설팅부문 대표, 홀세일부문 대표, 기업RM부문 대표 등을 역임했다.

회사 측은 "다양한 연금 상품을 바탕으로 연금 부문과 리테일 마케팅을 강화하기 위해 이번 인사를 단행했다"고 설명했다.

미래에셋운용은 또 계열사인 멀티에셋자산운용을 운용 부문과 경영관리·마케팅 부문으로 이원화하고 각자 대표를 내정했다.

운용 총괄에는 남기천 현 대표이사, 경영관리·마케팅관리 총괄에는 이철성 현 미래에셋운용 연금마케팅1부문 대표를 각각 내정했다.

권민경 한경닷컴 기자 kyou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