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대우(9,50060 +0.64%)는 14일 통합 미래에셋대우의 속도감 있는 조직 완성의 토대를 마련하고자 각 부문별 부문대표를 내정했다고 밝혔다. 또 연말까지 본부장 인사와 조직을 확정할 계획이다.

△IB 1부문 김상태 부사장
△IB 2부문 봉원석 전무
△트레이딩부문 김국용 부사장
△홀세일부문 남기원 부사장
△투자전략부문 이진명 상무
△연금부문 이남곤 상무
△WM부문 민경부 전무
△IWC부문 이만희 전무
△디지털금융부문 김남영 이사
△글로벌부문 민경진 부사장
△CRO 이만열 전무
△준법감시인 노재청 이사
△IT부문 윤성범 상무
△경영혁신부문 김대환 상무
△경영지원부문 허선호 상무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