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 아이폰7 출고가 86만9000원 결정

입력 2016-10-14 09:47 수정 2016-10-14 09:47

아이폰7 플러스. / 사진=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는 애플의 최신 스마트폰 '아이폰7'의 32기가바이트(GB) 모델 출고가를 86만9000원으로 최종 결정했다고 14일 밝혔다.

아이폰7 128GB 모델은 99만9900원, 256GB 모델은 113만800원이다.

공시지원금은 전 모델 대상으로 월 5만원대 요금제인 '데이터 스페셜A' 가입 시 7만1000원, 2만원대 요금제인 '데이터 일반' 기준 3만6000원으로 결정됐다. 월 11만원대 요금제인 '데이터 스페셜D'에 가입할 경우 최대 공시지원금인 11만8000원을 받을 수 있다.

'아이폰7 플러스' 32GB의 출고가는 102만1900원으로 확정했다. 아이폰7 플러스 128GB 모델은 115만2800원, 256GB 모델은 128만3700원이다.

아이폰7과 아이폰7 플러스는 오는 21일 국내에 공식 출시될 예정이다.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hotimpact@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