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쿠바 첫 정부기관 MOU…경제발전경험 전수한다

입력 2016-10-14 09:44 수정 2016-10-14 09:44
한국이 쿠바에 경제발전경험을 전수하고 협력사업을 추진한다.

기획재정부는 13일(현지시간) 쿠바 아바나에서 경제발전경험 공유사업(KSP) 착수보고회를 열고 쿠바 무역투자부와 KSP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MOU는 한국이 쿠바와 체결한 최초의 정부기관 간 약정이다.

정부는 쿠바의 요청으로 지난해부터 경제정책을 자문해주고 있다. 그러나 그동안 MOU가 체결돼 있지 않아 다양한 분야의 경제발전경험을 공유하고 협력사업을 추진하는데 한계가 있었다.

정부는 KSP로 쿠바와의 경제협력이 강화하면 한국 기업이 쿠바에 진출할 기회가 확대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부는 올해 쿠바의 신재생에너지 발전방안을 주제로 정책을 제안한 뒤 내년부터 구체적인 협력사업을 발굴하기로 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