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검찰 근본적으로 재수술할 때가 왔다 …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

입력 2016-10-14 09:36 수정 2016-10-14 09:36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는 14일 "정치 검찰의 타락을 더는 눈 뜨고 볼 수 없다. 근본적으로 재수술할 때가 왔다"고 말했다.

추미애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검찰이 척결해야 할 것은 야당이아니라 거악인 비선 실세 국정농단이고, 우병우 청와대 민정수석 비리 의혹" 이라며 "민심과 민주당을 호락호락 가볍게 보지 마라. 야당 탄압에 맞서 싸우겠다"고 강조했다.

추미애 대표는 "친박 실세 3인방에는 꼬리 내리고 야당 지도부를 줄기소한 것이야말로 검찰이 표적·편파기소라고 자백한 것이나 다름없다" 며 "핵심은 청와대 비선 실세의 국정논단을 덮기 위한 것이었다"고 주장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