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 딜런, 노벨문학상 받자 … 오바마 대통령 "내가 가장 좋아하는 시인" 트위터 올려

입력 2016-10-14 06:44 수정 2016-10-14 06:44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13일 미국의 유명 싱어송라이터 겸 시인 밥 딜런(75)이 가수로는 처음으로 노벨문학상 수상의 영예를 안은 데 대해 축하 메시지를 보냈다.

오바마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에서 "내가 가장 좋아하는 시인 중 한 명인 밥 딜런의 노벨문학상 수상을 축하한다" 며 "그는 충분히 받을 자격이 있다"고 말했다.

2009년 노벨평화상 수상자이기도 한 오바마 대통령은 축하 메시지와 함께 '노킹 온 헤븐스 도어' '라이크 어 롤링 스톤'(Like a Rolling Stone) 등 그의 대표곡 링크도 트위터에 함께 올렸다.

스웨덴 한림원은 앞서 "위대한 미국 노래 전통 내에서 새로운 시적 표현을 창조해 낸 딜런을 올해 수상자로 선정한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487명 37%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830명 6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