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리아 사태 해결되나 … 미국 러시아 외교장관, 15일 회담

입력 2016-10-13 06:35 수정 2016-10-13 06:35
존 케리 미 국무장관과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교장관이 오는 15일 스위스 로잔에서 만나 시리아 사태에 대해 논의한다고 러시아 외교부가 12일 밝혔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러시아 외교부는 이날 성명을 통해 두 장관이 시리아 사태 해결을 위해 어떤 추가 조치를 취할 수 있을지 논의하기 위해 회동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이번 회동에는 사우디아라비아와 터키 대표도 참석한다.

미국과 러시아 외교수장이 만나는 것은 최근 미국이 러시아와의 시리아 정전 협상 중단을 선언한 이후 처음이다.

이날 미 국무부는 이와 관련, 로잔 회동 다음날인 오는 16일 런던에서 시리아 사태를 논의하기 위한 두 번째 국제회의가 개최된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