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 사랑나눔 바자회'…130곳 참여·최대 50% 할인

입력 2016-10-13 19:01 수정 2016-10-14 03:54

지면 지면정보

2016-10-14A18면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이사장 박성택)은 중소기업계의 나눔문화 확산을 위해 18일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사랑나눔 바자회’를 연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컴포트 신발업체 바이네르, 살균기 제조기업 에어비타, 남성 정장 셔츠 브랜드 예작 등 의류·잡화·가전제품·육아용품을 생산하는 130여개 중소기업이 참여해 최대 50% 저렴한 가격에 제품을 판매한다. 각계 유명인이 기증한 물건을 선보이는 ‘유명인사 애장품 경매’와 농수산 특산물 장터, 아카펠라 공연 등 부대행사도 열린다.

이민하 기자 minari@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