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연금, 이재용 삼성전자 등기이사 선임안 찬성할 듯

입력 2016-10-13 14:46 수정 2016-10-13 14:46
국내 최대 기관투자자인 국민연금이 이재용 부회장의 삼성전자 등기이사 선임 안건에 찬성하는 쪽으로 의결권 행사를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는 이달 27일 임시주총을 개최, 이 부회장의 등기이사 선임 안건 등을 처리한다.

세계 최대 의결권 자문사인 ISS는 주요 주주들에게 임시 주총 안건으로 상정된 이 부회장의 등기이사 선임에 찬성 의견을 제시한 보고서를 최근 보냈다. ISS는 삼성전자가 미국 HP로 매각하는 프린팅사업부 분할 안건에 대해서도 찬성 의견을 권고했다.

또 국내 대표 의결권 자문기구인 한국기업지배구조원이 이번 삼성전자 임시 주총 안건에 찬성을 권고하는 의견을 냈다.

국민연금은 합병 등 삼성그룹 지배구조 개편과 관련한 중요 이벤트가 벌어질 때마다 '키 플레이어'로 주목받았다. 국민연금은 삼성전자 지분 8.38%를 갖고 있어 단독 주주로는 보유 지분율이 가장 높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