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노사, 임금협상 2차 잠정합의

입력 2016-10-12 23:43 수정 2016-10-12 23:44
현대자동차 노사는 12일 울산공장 아반떼룸에서 열린 27차 본교섭에서 임금협상 2차 잠정합의안을 이끌어냈다.

1차 잠정합의안이 노조의 찬반투표에서 부결된 이후 50일 만이다.

2차 합의안은 기본급 7만2000원 인상, 성과급 및 격려금 350% + 330만원, 재래시장 상품권 50만원 지급, 주식 10주 지급 등이다.

잠정합의안에 대한 조합원 찬반투표는 14일 실시할 예정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파업 장기화로 인한 피해가 회사는 물론 지역 및 국가경제에도 부정적 영향을 미친다는 것에 노사간 공감대가 형성됐다"고 밝혔다.

안혜원 한경닷컴 기자 anhw@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