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제일은행, '세계 시력의 날' 맞아 시각장애 학생 금융교육

입력 2016-10-12 16:05 수정 2016-10-12 16:21

SC제일은행 임직원 자원봉사자들이 12일 서울 수유동 한빛맹학교 금융교육 수업에 보조강사로 참여해 금융회사의 종류와 은행의 역할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 SC제일은행 제공

SC제일은행이 ‘세계 시력의 날’(13일)을 맞아 서울 수유동 한빛맹학교에서 시각장애 초·중학생을 대상 금융교육을 했다고 12일 발표했다.
SC제일은행 임직원 자원봉사자들은 학생들에게 금융동화 오디오 콘텐츠를 들려주며 화폐의 기능과 발달사에 대해 설명했다. 점자로 처리된 금융교육 보드게임을 하며 금융업의 종류와 직업군을 익히는 금융 진로탐색 교육도 진행했다.

김미란 SC제일은행 지속가능경영팀장은 “이번 한빛맹학교 교육을 계기로 앞으로 시각장애 청소년을 위한 금융교육 프로그램을 확대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SC제일은행은 실명 예방 및 시각장애 인식개선을 위한 봉사활동을 활발하게 벌이고 있다. 문화 소외계층인 시각장애인들을 위해 일반인들의 목소리 기부를 통해 문화 콘텐츠를 제작해 보급하는 ‘SC제일은행 착한도서관프로젝트’를 6년째 실시하고 있다. 시각장애인을 위한 점자도서보급, 실명퇴치 기금 모금, 인식개선 캠페인 등도 하고 있다.

이현일 기자 hiunea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