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재 바이올리니스트 권혁주 사망

천재 바이올리니스트 권혁주 사망

천재 바이올리니스트 권혁주(31)의 사망 소식이 전해졌다.

12일 한 매체에 따르면 권혁주는 12일 0시 30분경 부산 해운대구 중동의 한 호텔로 이동하던 중 택시 안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택시기사는 목적지에 가까워졌는데도 미동이 없는 권혁주를 이상하게 생각해 112와 119에 신고했다. 119가 현장에서 확인한 결과 그는 이미 숨진 상태였다.

권혁주는 11일 부산에 도착한 뒤 자신의 SNS에 "해운대 첫 커피"라는 게시물을 작성했다. 불과 하루 전까지 SNS 활동이 활발했기에 이러한 그의 사망 소식에 팬들은 "너무 슬프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