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강수지 김국진

불타는 청춘 강수지 김국진

'불타는 청춘' 강수지, 김국진 커플이 애정을 과시했다.

11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는 오지않는 김국진에게 전화를 하는 강수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애정 가득한 목소리로 “오빠 오빠?”라고 물으며 말문을 연 강수지는 “오빠 왜 안 오세요?”라며 걱정했다.

김국진은 “길이 약간, 내가 좋아하는 길인데 걷기 좋은 길이지”라면서 “차타고 가기엔 좀 애매해서”라고 답했다.

이에 강수진은 “오빠한테 갈까요? 내가 빨리 나갈게요. 오빠 거기 꼭 계세요”라고 말했다. 이 모습을 본 김광규는 부러움에 강수지의 말을 따라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강수지, 김국진 커플의 달달한 케미로 방송 시청률은 소폭 상승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