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기약 먹을 때 커피는 피하세요!

입력 2016-10-11 18:58 수정 2016-10-12 02:42

지면 지면정보

2016-10-12A2면

식약처, 복약안내서 발간

약과 음식에도 궁합이 있다. 고혈압약을 먹을 땐 바나나와 매실 등 칼륨이 많은 과일을 피해야 한다. 아스피린 등 진통소염제는 우유와 함께 먹는 것이 좋다.
식품의약품안전처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소비자들이 의약품을 복용할 때 주의해야 하는 식품 정보를 담은 ‘약과 음식 상호작용을 피하는 복약안내서’를 11일 발간했다.

기관지 천식이나 만성 기관지염 등에 사용하는 알부테롤, 클렌부테롤, 테오필린 성분의 기관지 확장제는 초콜릿, 커피 등 카페인이 들어간 식품이나 음료와는 상극이다. 중추신경계를 자극해 흥분, 불안, 심박수 증가 같은 부작용을 일으킬 수 있다. 두통, 근육통, 치통 등에 쓰이는 아스피린, 피록시캄, 이부프로펜 등 진통소염제도 마찬가지다. 진통소염제는 위를 자극할 수 있어 음식을 먹은 뒤나 우유와 함께 복용하는 게 좋다.

고혈압, 심부전 치료제에 쓰이는 칸데사르탄, 발사르탄, 텔미사르탄 등은 고(高)칼륨혈증을 유발할 수 있다. 바나나, 오렌지, 매실, 녹황색 채소 등 칼륨이 많은 식품 섭취를 줄여야 한다. 자세한 내용은 식약처 홈페이지(www.mfds.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조미현 기자 mwis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 현대판 튤립 투기이며 화폐로 인정받지 못할 것 782명 59%
  • 결제·지급 수단으로 인정받아 은행 대체할 것 534명 41%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