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정]

이남윤 포스텍 교수 'IEEE 아태지역 젊은연구자賞'

입력 2016-10-11 15:35 수정 2016-10-11 15:35

'IEEE 젊은 연구자상' 수상자 이남윤 포스텍 교수.

[ 김봉구 기자 ] 포스텍(포항공대)은 전자전기공학과 이남윤 교수(33·사진)가 국제전기전자기술자협회(IEEE)가 수여하는 ‘ComSoc. 분야 아시아태평양지역 젊은 연구자상’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지난 10일 밝혔다.

이 교수는 미국 텍사스대 오스틴(University of Texas at Austin)에서 박사학위를 받고 노키아연구소와 인텔연구소에서 연구활동을 하다가 올해 포스텍 교수로 부임했다.

그는 무선통신 이론과 통계적 신호 처리 연구를 수행해 왔다. 해당 분야에서 미국 내 특허만 20개를 냈을 정도로 탁월한 성과를 거두는 등 발전가능성을 높이 평가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2001년 제정된 이 상은 IEEE 정보통신분과위원회에서 아태지역 교수와 연구원 가운데 최근 3년간 탁월한 연구 업적을 낸 연구자를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이 교수에 대한 시상식은 오는 12월 미국 워싱턴주에서 열릴 예정이다.

김봉구 한경닷컴 기자 kbk9@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