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갤럭시노트7 판매 중단…후속 조치 삼성과 협의"

입력 2016-10-11 09:58 수정 2016-10-11 09:58
SK텔레콤은 11일 국가기술표준원의 갤럭시노트7 사용·교환·판매 중지 권고에 따라 제품의 신규 판매를 전면 중단한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판매 중단에 따른 환불 및 교환 등 후속 조치에 대해서는 삼성전자와 상세히 협의해 고객 불편을 최소화하도록 방안을 마련할 것"이라며 "세부내용이 결정되는 즉시 고지하겠다"고 말했다.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hotimpact@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