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다시 일어났다" WSJ

입력 2016-10-10 17:49 수정 2016-10-11 00:07

지면 지면정보

2016-10-11A1면

2차 토론 "잘했다" 34%

1차 때보다 높은 평가
도널드 트럼프 미국 공화당 대통령 후보가 벼랑 끝에서 살아났다.

미국 CNN이 여론조사업체 ORC와 공동으로 9일(현지시간)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 워싱턴대에서 열린 대선후보 2차 TV토론회 직후 벌인 시청자 여론조사에 따르면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가 잘했다는 응답은 57%, 트럼프 후보가 잘했다는 응답은 34%로 나왔다. 1차 토론 때는 클린턴이 62%, 트럼프가 27%였다.

월스트리트저널은 “음담패설 스캔들에 따른 공화당 내 역풍으로 휘청거리던 트럼프가 2차 토론에서 다시 일어섰다”고 평가했다.

워싱턴=박수진 특파원 psj@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259명 36%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455명 6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