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현 새누리 대표 "현대차 태풍 이재민 지원에 감사"

입력 2016-10-10 17:58 수정 2016-10-11 03:29

지면 지면정보

2016-10-11A6면

정가 브리핑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사진)는 10일 국회에서 열린 ‘태풍피해 당정협의’에서 “태풍 피해를 입은 울산에 현대자동차그룹이 많은 성금을 기탁하고 세탁물 구호차량을 급파하는 등 각별하고 신속하게 이재민을 돕고 있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현대차는 생필품 지원뿐 아니라 피해지역 침수차량 2300여대에 무상점검 서비스를 지원하고 차량으로 생계를 유지하는 업종의 서민을 위해 렌터카 사용료의 50%를 지원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박종필 기자 jp@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