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신도시~홍대입구 '굿모닝 급행버스' 신설

입력 2016-10-10 18:56 수정 2016-10-11 01:02

지면 지면정보

2016-10-11A26면

15일부터 하루 88회 운행
거점 정류소에만 정차해 운행시간을 줄인 ‘굿모닝 급행버스’가 경기 김포신도시~서울 홍대입구 구간에서 운행된다.
경기도는 “광역버스의 입석률을 낮추고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굿모닝 급행버스제를 운영한다”며 “오는 15일 김포신도시~홍대입구 구간에 G6000번을 투입해 첫 운행을 한다”고 10일 밝혔다.

굿모닝 급행버스는 모든 정류소를 정차하는 광역버스와 달리 거점 정류장만 연결하기 때문에 구간 운행시간이 빠르다. 광역급행버스(M버스)와 비슷하지만 M버스는 국토교통부가, 굿모닝 급행버스는 경기도가 허가한다는 차이점이 있다.

G6000번은 김포 고창마을 KCC를 출발해 가현초등학교, 수정마을, 반도유보라2차아파트, 합정역, 홍대입구 등 8곳에서만 정차한다. 경기도는 2층 버스 2대 등 모두 11대의 버스를 이 노선에 투입해 10~25분 간격으로 하루 88회 운행할 방침이다. 오전 5시20분(출발점 기준)부터 다음날 0시20분(종점 기준)까지 운행한다.

경기도는 오는 12월 김포신도시~서울 영등포구 당산동~여의도환승센터 구간에도 G6001번 굿모닝 급행버스 노선을 신설, 버스 6대를 투입할 계획이다.

백승현 기자 argo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