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면세점, 태풍 피해 성금 10억원

입력 2016-10-09 18:47 수정 2016-10-10 00:54

지면 지면정보

2016-10-10A32면

롯데면세점(대표 장선욱)은 태풍 차바로 피해를 본 부산과 울산, 경남, 제주 지역 주민들을 돕기 위해 10억원을 대한적십자사에 전달했다고 9일 밝혔다. 장선욱 롯데면세점 대표(오른쪽)가 7일 김성주 대한적십자사 총재에게 수해 복구 지원 증서를 전달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