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시간27분…이승환, 국내 단독공연 최장 기록

입력 2016-10-09 19:08 수정 2016-10-10 01:27

지면 지면정보

2016-10-10A30면

가수 이승환이 국내 단독공연 최장 시간 기록을 경신했다.

이승환은 지난 8일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연 ‘빠데이7’ 콘서트에서 8시간27분 동안 공연했다. 휴식시간과 초청가수 공연 시간 등을 제외한 순수 공연 시간이다. 지난해 9월19일 자신이 ‘빠데이-26년’ 공연에서 세운 기록(6시간21분)보다 2시간6분 길다.

이승환은 이날 오후 4시4분부터 9일 오전 1시50분까지 77곡을 불렀다. ‘천일동안’ ‘내게만 일어나는 일’ ‘그대가 그대를’ ‘붉은 낙타’ 등 다양한 히트곡을 선보였다. 공연은 3부로 구성해 중간에 30분씩 휴식했다.

애초 7시간가량으로 예고한 공연을 위해 50여명의 진행요원과 구급차가 배치됐다. 이승환의 소속사 드림팩토리는 장시간 공연을 즐기는 관객을 위해 휴식시간마다 간식을 제공하고, 공연장 내 매점에서 쓸 수 있는 식음료 쿠폰을 무료로 배포했다.

선한결 기자 alway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